조재현 딸 조혜정 연기력 논란 이 악물어야 한다 본문

푸른창공의리뷰

조재현 딸 조혜정 연기력 논란 이 악물어야 한다

구름위 란다해피 2015.10.19 18:27

조혜정 유승호 상상고양이 드라마 주인공 확정에 수많은 비난이 쏟아지고 있는 이유는 바로 조재현 딸 조혜정이 이번 드라마 캐스팅에 특혜를 받았다는 생각들 때문입니다. 특히 몇 작품에 잠시 출연한 적은 있지만, 비중 있는 이렇다 할 단역 경험도 제대로 한 적이 없던 조혜정이 갑작스럽게 여주인공급 레벨로 올라선 것은 정말 이해하기 힘든 부분이니까요. 

.

 

심지어 드라마에서 아역 시절부터 탄탄한 연기를 다져오면 그 자리에 오른 톱스타 유승호와 남녀 주인공으로 출연한다는 것 자체가 언발라스라는 얘기가 많습니다.

 

이 때문에 조재현 딸 조혜정 금수저 논란이 번진 것인데, 이렇다 할 큰 노력 없이 오디션에 매번 고배를 마시던 조혜정이 아버지 조재현을 등에 업고 하루아침에 여주인공으로 올라선 것은 솔직히 보기 불편할 정도입니다.

 

 

하지만 어차피 연예계 바닥이 다 그렇다는 것, 우리가 모르는 것도 아니지요. 조혜정뿐만 아니라 누구의 딸, 누구의 아들이라는 이유만으로 승승장구하는 2세 연예인들이 상당히 많으니까요. 그리고 이런 캐스팅을 제작진들이 하는 이유는 역시 제작비도 절감하면서 대중의 관심을 끌 수 있는 화제성이 아닐까 싶습니다.

 

아무튼 조혜정 유승호 상상고양이 캐스팅이 솔직히 어리둥절 하지만 일단 결정된 만큼 조혜정은 피나는 노력을 해서라도 자신의 가치를 증명해 보여야 할 것입니다.

 

특히 예능에서 보여주던 정확하지 못한 발음과 너무 통통한 이미지는 드라마의 몰입 감을 방해할 수 있다는 점에서 철저한 자기 관리와 발음 연습이 필요하지 않을까 싶습니다.

 

<상상고양이 조혜정 유승호 주인공 캐스팅 성공할 수 있을까>

 

한편 조혜정 유승호가 출연하는 드라마 상상고양이는 MBC 에브리원에서 새롭게 선보이는 드라마로 알려졌습니다. 즉 공중파 드라마는 아니라는 점에서 이번에 조혜정이 캐스팅 된 게 아닌가 싶기도 합니다.

 

조혜정은 극 중에서 여주인공 오나우 역을 맡을 예정이며 현종현 역을 맡은 유승호와 함께 각자 다른 상처를 가진 인간과 고양이가 함께 살아가며 서로의 아픔을 치유해 나가는 이야기를 다룰 예정이라고 합니다. 

.


특히 극 중 조혜정은 유승호에게 고양이와 같은 따듯한 위로를 느끼고 첫눈에 반해 적극적으로 들이대는 귀여운 캐릭터를 맡을 예정이라고 하는데, '아빠를 부탁해'에서도 애교 넘치는 모습은 자주 보여왔기에 이 부분은 나름 잘할 것 같은 생각도 듭니다.

 

<조금더 자기 관리를 한다면 여배우 포스가 날지도 모른다>

 

이처럼 조혜정 상상고양이 캐스팅이 망작으로 가는 지름길이 될지 아니면 신선한 캐스팅이 될지는 지켜봐야 하겠지만, 인생을 살면서 처음으로 자신에게 찾아온 좋은 기회라고 생각하고 열심히 연기 연습을 해서 아빠의 명성에 누를 끼치는 그런 짓은 하지 말았으면 좋겠습니다.

 

<기회를 잡지 못한 조재현 딸 조혜정 연기에 목이 말라 있었던 것은 사실이다> 

 

만약 조재현 딸 조혜정이 드라마 상상고양이에서 연기력 논란이 일어난다면 그 비난은 고스란히 아버지에게도 이어지며 역시 금수저였다는 평가와 함께 대중의 반응은 싸늘해지고 말 테니까 말입니다.

 

끝으로 웹툰 원작의 유승호 조혜정 '상상고양이' 드라마는 11월 말 방송을 할 예정이며 방송은 MBC 에브리원을 통해서만 볼 수 있으니 꼭 참고하시길 바랍니다. 그리고 일단은 조혜정 유승호 상상고양이 캐스팅이 결정된 만큼 지금부터 비난을 퍼붓기보다는 방송되고 나서 조혜정의 연기력을 지켜 보고 판단해도 늦지 않을까 싶습니다.

 

조혜정이 연기에 최선을 다하길 바랍니다

공감하시면 아래 하트를 눌러주세요